과학영재교 성현우군, 만 15세로 KAIST 합격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젊은 수학자에게 주는 수학분야의 노벨상인 '필즈상'을 받고 싶습니다."

지난달 30일 치러진 KAIST 4차 전형에서 한국과학영재학교 3학년 성현우군이 만 15세7개월의 나이로 합격해 화제가 되고 있다. 성군은 부산 대청중 1학년 때에 만 13세로 전국 영재들이 모이는 한국과학영재학교에 최연소 합격한 바 있다. 그는 과학영재학교 입학 전에 6년간 영재교육원을 주1회 다닌 것 외에는 별도의 사교육을 받은 적이 없다. 당시 성군 부모는 어린 나이에 동급생과 잘 어울릴 수 있을지 고민했다고 한다.

그러나 수학적인 재능이 남다른데다 언제나 온 힘을 다해 공부하면서 동급생들의 '사랑'을 받아 원만하게 학교생활을 해 냈다.

지난달에는 독학으로 일본어능력시험 1급을 취득했고 졸업논문 준비 때는 일주일에 4편의 논문을 정리했다. 특히 지난 1월 독일의 펠릭스 클라인 김나지움에 갔을 때 현지 수학교사조차 풀지 못하던 수학문제를 풀어 현지 관계자들을 놀라게 했다.

성군을 가르친 학교 교사들은 그에 대해 과제나 시험답안을 낼 때 색다른 접근법을 시도할 정도로 수학적 재능이 뛰어난데다 높은 집중력으로 성취를 이뤄내는 유형이라고 칭찬했다.

성군은 "KAIST에 진학해 꾸준히 공부해서 대학교수가 돼 수학을 연구하고 학생을 가르치고 싶다"면서 "인문적 소양이 부족해 좀 더 이를 보완하는 시간을 가질 것"이라고 말했다. 박찬주 기자 chanp@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

      • 청년기업 소식

        국민커피 더리터, 직영점 2곳 연달아 오픈

        국민커피 더리터, 직영점 2곳 연달아 오픈

      • 동네북 소식

        감만2동 세배로마트, 설맞이 성품 전달

        감만2동 세배로마트, 설맞이 성품 전달

      • 대학 소식

        영산대 해양레저관광학과, 스마트레저문화융합전공 개설

        영산대 해양레저관광학과, 스마트레저문화융합전공 개설

      • 뉴스인뉴스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고용감찰관제도 전국 확대 및 2기 고용감찰관 위촉식 개최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고용감찰관제도 전국 확대 및 2기 고용감찰관 위촉식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