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 축구★ 호나우지뉴, 복혼 보도 나와… "두 여자와 동거 중"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축구 슈퍼스타 호나우지뉴(38)가 오는 8월 두 여성과 동시에 결혼할 것이라고 브라질 현지 매체가 보도해 충격을 안겼다.

브라질 매체 '오 디아'는 24일(현지시간) "호나우지뉴는 프리실라 코엘류, 베아트리스 소자와 약혼했다"라며 "세 사람은 이미 지난해 12월부터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동거하고 있다"고 전했다.

호나우지뉴는 이 매체를 통해 "2013년 코엘류와 먼저 만난 뒤 2016년 소자와도 사랑에 빠졌다"라며 "두 약혼녀는 복혼(複婚)을 이해하고 받아들였다"라고 밝혔다.

다만 호나우지뉴는 두 여성과 정식 혼인신고를 하지는 못할 것으로 보인다.

브라질에서 복혼은 불법이고, 최대 징역 6년형을 선고받을 수도 있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

      • 대학 소식

        동의과학대학교 교직원봉사단,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동의과학대학교 교직원봉사단,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 뉴스인뉴스

        건강보험공단 김해지사, '행복동행, 한끼!' 사회공헌활동 실시

        건강보험공단 김해지사, '행복동행, 한끼!' 사회공헌활동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