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희, 운영중인 가구 하이브로우 언급…"효리네 민박 노출 덕 봤다"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이천희 가구브랜드. 사진-엘르 데코

이천희가 JTBC '효리네 민박'을 통해 알려지게 된 자신이 운영 중인 가구브랜드 '하이브로우'를 언급했다.

이천희는 29일 오전 서올 종로구 팔판동의 한 카페에서 영화 '데자뷰'(감독 고경민)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천희는 현재 배우 활동은 물론 가구·라이프스타일 브랜드 '하이브로우'를 운영 중이다. 친동생과 함께 운영 중인 이 브랜드의 가구들은 높은 인기를 끌었던 '효리네 민박'을 통해 노출되며 더 많은 이들에게 알려졌다.

이날 가구브랜드 사업 이야기를 나누던 중 "'효리네 민박'에 등장했던 가구들이 완판됐다고 들었다"는 질문에 이천희는 "완판인데 원래 저희 재고가 그렇게 많지 않았었다"라고 웃으며 "이효리 씨의 덕을 많이 봤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두 사람은 과거 SBS 예능 '패밀리가 떴다'에 출연하며 우정을 쌓아왔다.

이어 이천희는 "이효리 씨도 (가구를) 많이 좋아해주시고, 특히 (이)상순이 형이 또 좋아해주신다. 저와 코드가 잘 맞는 편이다"라고 다시 한 번 웃으면서 "LP장은 파는 곳이 없다 보니 처음에 LP장으로 시작했다가, 작업대를 만들고 하다 보니까 효리네 집에 제가 만든 것들이 꽤 많아진 것이었다. 어떨 때는 보니까 너무 많이 나와서 민망하기도 하더라"고 얘기했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

      • 대학 소식

        동의과학대학교 교직원봉사단,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동의과학대학교 교직원봉사단,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 뉴스인뉴스

        건강보험공단 김해지사, '행복동행, 한끼!' 사회공헌활동 실시

        건강보험공단 김해지사, '행복동행, 한끼!' 사회공헌활동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