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제이, 류화영-이필립 단둘이 있는 모습에 질투심 느꼈나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사진=이필립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LJ(엘제이, 본명 이주연·41)가 걸그룹 티아라 출신 연기자 류화영(25)과 찍은 사생활 사진을 대량 게재해 논란이 이는 가운데, 쥬얼리 업체 이필립 대표가 류화영과 함께 시간을 보낸 영상도 눈길을 끈다.

엘제이는 23일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류화영과 다정하게 찍은 사진을 다수 공개했다. 그러나 엘제이는 류화영의 동의없이 사진을 올린 것으로 보여 누리꾼의 비판을 받고 있다.

류화영의 쌍둥이 언니인 류효영도 "다들 오해하잖아요. 왜 이런사진 올리는거예요?"라며 "우리 허락 받고 올리는 것도 아니면서 왜 오해할만한 글로 자꾸 괴롭혀요. 왜그래요 진짜. 지워요" "아무리 친해도 마음대로 오해할만한 사진 올리는 건 좀 아닌 것 같은데요" 등 댓글을 달며 비판했다. 현재 이 댓글은 삭제된 상태다.

배우 류화영의 소속사 역시 23일 "엘제이와 류화영은 연인 사이가 아니다. 친한 동료 사이"라고 열애설을 일축했다. 그러면서 LJ와 올린 다수의 사진과 관련해서는 "논의 후 추후 입장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한편, 엘제이가 사진을 갑작스레 게시한 동기에 대해 다양한 추측이 나오고 있다. 일부 누리꾼은 '엘제이가 평소 친밀한 류화영에 연애감정을 느꼈는데, 화영이 다른 남성과 단둘이 시간을 보낸 것을 알게되자 질투심에 사진을 올린 것이 아니냐'고 추측하고 있다.

앞서 쥬얼리 업체 엘렌스타 이필립 대표는 23일 새벽 사진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얼굴보는 우리동네 이사온 내동생 류배우♡"라며 경리단길 등지에서 류화영과 함께 한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는 이필립이 류화영과 함께 거울을 보며 포즈를 취하고 식사를 하는 등 즐거운 시간을 보낸 모습이 담겨있다. 이필립은 "화영아 오빠는 항상 응원한다"라는 문구에 더해 '여동생' '류화영' 등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사진=방송인 엘제이 인스타그램 캡처
이필립이 류화영과 함께한 모습은 엘제이의 인스타그램에도 올라왔다. 그는 두 사람이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대박'이라는 해시태그를 달았다. 류화영이 다른 남성과 시간을 보낸 것에 배신감을 느낀 것으로 해석되는 부분이다.

2012년 SBS 드라마 '신의'를 끝으로 작품활동을 중단한 이필립은 글로벌 코스메틱 기업인 '카탈리스트' 대표로 활동중이다.

한편, 현재 엘제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비공개 상태로 전환했다.

과거 다이나믹듀오와 브라운아이드소울 매니저로 활동하다 한 예능 프로그램 출연으로 남다른 끼를 선보여 방송인으로 전업한 엘제이는 방송인 이선정과 교제 45일 만에 결혼해 화제를 모았지만 성격 차이로 결혼 4개월 만에 이혼한 바 있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

      • 대학 소식

        동의과학대학교 교직원봉사단,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동의과학대학교 교직원봉사단,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 뉴스인뉴스

        건강보험공단 김해지사, '행복동행, 한끼!' 사회공헌활동 실시

        건강보험공단 김해지사, '행복동행, 한끼!' 사회공헌활동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