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진구 소상공인 보증료 지원 사업 업무협약

강성할 기자 shgang@busan.com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부산진구(구청장 김영욱)과 부산신용보증재단(이사장 성동화)는 지난 21일 부산진구청 소회의실에서 소상공인의 경영 안정 및 금융 비용 절감을 위해 ‘부산진구 소상공인 보증료 지원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부산신용보증재단은 성장 잠재력은 있으나 담보력이 부족한 부산 소재 소기업․소상공인에게 신용보증을 지원하는 공적금융기관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부산진구는 부산신용보증재단에 1억 원을 특별 출연해, 부산진구 소재 소상공인의 보증 수수료 감면을 지원한다. 부산진구에 사업장을 둔 소상공인은 부산신용보증재단에서 3000만 원 이내의 보증부 대출 신청 시, 최초 1년 치 보증료 중 0.3%p를 감면받을 수 있다.

지원 대상은 부산진구에 사업장을 둔 소기업·소상공인으로서 대표자 개인 신용평점이 595점 이상이고 대출 신청금액이 3000만 원 이내인 사업자이다.

이번 협약으로 부산진구 소기업·소상공인은 대출금액 기준 총 267억 원 규모에 달하는 보증부 대출에 대한 보증료 지원을 받게 되며, 최소 880여 개 업체가 혜택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보증료 지원은 업체당 최초 1회에 한하여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부산신용보증재단 보증부 대출 신청 때 자동 감면된다.


강성할 기자 shgang@busan.com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