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이프-라이프샐러드, 임신성 당뇨환자 영양솔루션 개발

황상욱 기자 eyes@busan.com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데이터 식품 선도기업 (주)디이프와 케어푸드 전문기업 라이프샐러드(주)가 '인공지능 기반 임신성 당뇨 환자의 자가 점검 앱과 맞춤형 영양솔루션 개발'을 추진하는 내용의 업무협약(MOU)을 체결(사진)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MOU를 통해 양사는 스마트헬스케어를 위한 개인맞춤 영양관리 분야에서 다양한 공동 연구와 제품 개발을 추진하기로 했다. 디이프가 보유한 맞춤형 식품 빅데이터·인공지능(AI) 기반 식품 추천 알고리즘 개발 기술과 라이프샐러드의 정밀 영양 식이 솔루션을 결합해 임신성 당뇨 환자들이 질병을 관리하면서도 균형 있는 영양소를 섭취하도록 도와주는 간편식을 개발한다.

디이프의 독보적인 데이터베이스 iF® DB는 빅데이터 처리 기술을 기반으로 구축된 2730만 건의 식품과 대사성분, 표현 형질이 맵핑된 바이오 식품 복잡계 데이터베이스다. 과학적 근거에 기반을 둔 정확한 정보로, 보다 정교하고 정밀한 맞춤형 식품 추천 서비스를 실행하기 위해 필요한 핵심 기술이다.

강병철 디이프 대표는 "직원 가족 중 임신성 당뇨로 가족 모두가 고생하는 것을 보면서 음식으로 건강을 찾게 하는 첫 번째 실증 사례로 임신성 당뇨를 선정했다"면서 "iF® DB는 음식이 곧 약이며 생로병사의 모든 근원은 음식에서 시작한다는 '약식동원(藥食同源)'의 철학을 바탕으로 만들어졌으며 라이프샐러드의 정밀 영양식 개발 역량과 함께해 생활 속에서 활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류왕보 라이프샐러드 대표는 "결혼과 출산 연령이 높아지면서 임신성 당뇨가 늘어나면서 산모와 태아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어 대책이 시급한 상황"이라면서 "임신 주기별로 산모와 태아의 영양까지 고려한 맞춤형 영양관리 솔루션을 개발하는 것은 정밀의학과 연계한 정밀영양 면에서 아주 의미 있는 일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황상욱 기자 eyes@busan.com


황상욱 기자 eyes@busan.com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

      • 대학 소식

        부경대 홍동식 교수, 부산시장 표창 수상

        부경대 홍동식 교수, 부산시장 표창 수상

      • 뉴스인뉴스

        부산항만공사, 전량 외산 제품에 의존하던 ‘스프레더’ 국산화 개발 완료

        부산항만공사, 전량 외산 제품에 의존하던 ‘스프레더’ 국산화 개발 완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