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개발, 희망2030나눔 이웃사랑 캠페인 1억 원 기부

강성할 선임기자 shgang@busan.com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주)동원개발(회장 장복만)은 지난달 29일 부산시청에서 부산사랑의열매(회장 최금식)에 희망2023나눔캠페인 이웃사랑성금 1억 원을 기부했다.

전달식은 장호익(가운데) 동원개발 부회장, 이병진(왼쪽 세 번째) 부산시 행정부시장, 최금식(오른쪽 세 번째) 부산사랑의열매 회장이 참석했다.

성금은 경제위기로 어려워진 소외계층에게 위기 가정 긴급 지원, 지역사회문제 해결, 사회적 약자 돌봄, 교육과 자립 지원이라는 4대 지원 분야에 사용될 예정이다.

동원개발은 주택건설업을 주력사업으로 종합건설, 부동산 개발, 금융, 수산, 교육, 문화 및 장학사업, 휴양·레저사업에 이르기까지 47년의 역사를 가진 부산을 대표하는 종합건설회사다. 동원개발 장복만 회장은 2017년에 부산사랑의열매 1억 원 이상 고액기부자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 116호 회원으로 가입했으며, 장남 장호익 부회장, 차남 장재익 사장, 삼남 장창익 사장이 동시에 아너소사이어티에 가입하여 부산 최초 4부자 아너소사이어티가 탄생하기도 했다. 이 외에도 장학사업, 지역 단체 기부, 저소득층 지원 등 사회 공헌 활동을 활발히 펼쳐오고 있다.

동원개발은 부산사랑의열매와 2004년부터 인연을 맺고 현재까지 누적 기부금액이 16억 6000만 원이다. 2021년 총 3억 원의 통 큰 기부와 함께 부산에서 세 번째로 나눔명문기업 골드 회원(부산 17호)에 가입하고 기부를 이어가고 있다.

장 부회장은 “경제위기로 모두가 힘든 시기를 겪고 있다. 부산향토기업으로 어려운 시기에 힘이 되고자 희망2023나눔캠페인에 참여했다. 동원개발은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사회가치 창출과 공익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금식 회장은 “침체된 경제상황으로 인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분들이 많이 늘어나고 있다.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 시점에 큰 나눔을 실천해 부산에 희망을 선물해주셨다. 오늘 나눔이 희망의 손길이 될 수 있도록 부산사랑의열매에서 최선을 다해서 배분을 하겠다. 마지막으로 매년 잊지 않고 이웃사랑을 실천해오는 동원개발에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동원개발의 오늘 기부로 희망2023나눔캠페인 사랑의 온도를 약 1도 올렸다.



강성할 선임기자 shgang@busan.com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

      • 대학 소식

        부경대 홍동식 교수, 부산시장 표창 수상

        부경대 홍동식 교수, 부산시장 표창 수상

      • 뉴스인뉴스

        부산항만공사, 전량 외산 제품에 의존하던 ‘스프레더’ 국산화 개발 완료

        부산항만공사, 전량 외산 제품에 의존하던 ‘스프레더’ 국산화 개발 완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