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구 업튼, 한부모 가정 아동에 의류 후원

강성할 선임기자 shgang@busan.com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업튼(임성건 대표)은 지난 6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부울경 한부모 가정 및 영케어러 아동에 3000만 원 상당의 의류를 후원했다.

임성건 대표는 “코로나 팬데믹이 종결된 듯한 이 시기에 아이들이 실내외 제한 없이 활동하는데 의류가 충분히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며 “한창 활동적이라 옷이 많이 필요할 시기에 필요한 아이들에게 전해지면 좋겠다”고 밝혔다.

업튼은 부산 남구에 위치한 원스톱 의류 제작 공장으로 배드민턴·탁구 실내외용 전문 의류 제작에 특화된 기업이다.


강성할 선임기자 shgang@busan.com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