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부산경남지역본부, 지역 어르신에 ‘사랑의 안경’ 지원

강신애 부산닷컴 기자 sens0126@busan.com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지난 12월 1일 화요일 부산 강서구 녹산동행정복지센터에서 한국마사회 부산경남지역본부(본부장 송대영)의 ‘사랑의 안경’ 전달식이 개최되었다.

한국마사회 부산경남지역본부는 녹산동 내 취약계층 노인들의 안경 맞춤 비용으로 약 500만원을 지원했다. 지원금은 낙동종합사회복지관에 전달되어 노인 81명의 안경을 맞추는 데에 사용되었다.

지난달 대상자 81명의 시력을 개별 측정한 뒤 안경을 제작하였으며 절반을 이날 전달식에서 직접 전달 완료하였다. 절반은 오는 12월 5일 전달할 예정이다.

한국마사회 부산경남지역본부 송대영 본부장은 “시력저하로 생활에 불편함을 겪고 있는 분들이 많으신데 그런 어르신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지역 곳곳을 잘 살펴 더 많은 분들께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마사회 부산경남지역본부는 올 한해 보호종료아동 자립 지원, 발달장애인 가족여행 지원, 사회적기업 창업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 지역사회에 기여했다.


강신애 부산닷컴 기자 sens0126@busan.com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