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부산닷컴 > 정치
당권 레이스 점화… 안철수 뜨자 ‘반윤 공세’ 포문 연 김기현

당권 레이스 점화… 안철수 뜨자 ‘반윤 공세’ 포문 연 김기현

국민의힘 3·8 전당대회 레이스가 2일 후보자 등록과 함께 본격화됐다. 당대표 선거가 김기현·안철수 의원 ‘양강’ 구도로 굳어진 상황에서 안 의원의 초반 상승세로 출발하는 양상이다. 이날 김 의원을 지원하는 친윤(친윤석열)계는 안 의원을 향해 “대통령 인사와 국정 수행에 태클 걸던 분”이라며 일제히 포문을 열었고, 안 의원 측은 “나경원 전 의원에 이어 집단린치가 또 시작됐다”고 받아쳤다.이날 공개된 리얼미터·미디어트리뷴 여론조사(1월31일~2월1일, 1005명 대상)에서 안 의원은 국민의힘 지지층(428명)에서 43.3%로 당대표 지지도 1위를 차지했다. 직전 조사(1월 25∼26일)보다 9.4%포인트(P) 증가한 수치이며, 김 의원은 4.0%P 감소한 36.0%를 기록했다. 오차범위 내 격차지만, 안 의원은 나 전 의원, 유승민 전 의원의 불출마라는 변수 속에 2주 연속 상승세를 보인 반면 김 의원은 2주 연속 하락했다. 이어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대표가 8.0% 지지율로 3위를 기록했고, 4위 윤상현(2.8%), 5위 조경태(1.3%) 순이었다. 양자대결을 가정한 조사에서도 안 의원은 직전 조사보다 8.1%P 증가한 48.9%를, 김 의원은 3.6%P 감소한 44.4%를 각각 기록했다.다만 윤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대해 ‘매우 잘한다’고 응답한 적극 지지층에서는 김 의원 지지율이 52.7%로, 안 의원 지지율(30.0%)보다 높았고 당대표 당선 가능성을 묻는 항목에서도 김 의원(44.4%)이 안 의원(41.0%)보다 앞섰다. 이와 관련 ‘친이준석’계인 전남 순천갑 당협위원장인 천하람 변호사도 이날 페이스북를 통해 당대표 선거 출사표를 던져 4명으로 추려지는 ‘컷오프’ 결과의 변수로 부상했다.안 의원의 상승세가 만만치 않자 김 의원 측은 일제히 안 의원을 향해 ‘반윤 낙인찍기’에 나섰다. 김 의원은 이날 한 라디오 인터뷰에서 “유 전 의원이 가졌던 윤 대통령에 대한 반대 정서, 강력한 비판 의지 등이 안 후보와 겹치지 않느냐”며 “갑자기 ‘윤심 호소인’이 등장한 것 같다”고 말했다. ‘윤핵관’(윤 대통령 핵심 관계자) 이철규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동지들을 향해 ‘윤핵관’이니 ‘윤심팔이’니 비난하던 분이 스스로 친윤이니, 진윤이니 하면서 가짜 윤심팔이 하는 모습이 볼썽사납다”고 쏘아붙였고, 박수영 의원은 “대통령께서 당선된 이후에 안 의원이랑 한 번도 밥을 먹은 적도 없고 차를 마신 적도 없다”고 말했다. 다만 나경원 전 의원의 불출마를 강하게 압박했던 장제원 의원은 이날 “차기 당 지도부에서는 어떠한 임명직 당직도 맡지 않겠다”며 전대에서 손을 떼겠다는 의사를 보였다.이에 안 의원은 이날 오후 마포포럼 참석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아마도 요즘 여론조사 추세를 보고 불안감을 느껴서 그런 것 같다”고 맞받으면서 “그런 것보다도 오히려 어떻게 하면 당을 발전시킬 수 있는 정책과 비전이 있을지, 그걸로 대결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대신 국민의당 출신으로 최고위원 후보로 출마한 문병호 전 의원은 “(친윤계 의원들이)안 의원에 대한 과도하고 근거 없는 비난을 쏟아내고 있다”며 “집단린치의 불길한 기운이 전체 당원의 축제의 장이 돼야 할 3월 8일 전당대회장 주변을 또 다시 감돌기 시작했다”고 비판했다.한편 3·8 전대 후보자 등록이 2일부터 이틀간 진행된다. 당권주자인 김기현·안철수·윤상현·조경태 의원과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대표, 강신업 변호사는 이날 오전 일제히 후보 등록을 했다. 최고위원 선거의 경우, 현역 의원 중 박성중·이만희·태영호·이용·허은아 의원이 출마를 선언했다. 앞서 위에 언급된 여론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국민의힘 지지층 ±4.7%P)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 홈페이지 참조.

정치 분야 랭킹 뉴스 TOP 10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경인일보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