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태민 "가수 데뷔? 학원 다니기 싫어 SM 오디션 봤는데…"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방송화면 캡처

그룹 샤이니 멤버 태민이 연예계에 데뷔하게 된 사연을 공개했다.

태민은 19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해 "학원을 다니고 싶지 않아서 오디션을 봤다가 합격해 가수가 됐다"고 밝혔다.

태민은 "13세에 SM 공개오디션에 합격해 연습생이 됐다"며 "그때 학원을 다녔는데 어린 나이에 놀고 싶더라"고 회상했다.

그는 "제가 춤을 좋아하는걸 어머니가 아셔서 오디션을 보게 해줬다"면서 "어머니가 (합격하면) 학원 끊어준다고 해서 봤는데 운이 좋게 붙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올해 스물다섯이고 활동한지 9년이 됐다. 돌이켜보면 오래 됐구나 싶다"고 말했다.

이어 "가끔 방송국에 가면 샤이니가 가장 선배일 때도 많아서 실감을 한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김상록 기자 srkim@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

    실시간 핫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