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워너원 황민현-하성운, 김종국 "남자는 하체" 헬스 지옥훈련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18일 방송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종국이 워너원 황민현과 하성운을 데리고 운동에 나선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종국은 체육관에서 한 팔로 '45kg' 덤벨로 운동을 하며 등장했고, 워너원 황민현과 하성운이 이를 지켜보고 있었다. 하성운과 황민현은 김종국이 45kg에 이어 50kg 덤벨을 들고 운동하는 모습을 보고 놀라워했다. 김종국 엄마는 "처음에 허리가 안 좋아서 시작했는데 이제 중독 수준으로 한다"라며 걱정했다.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서장훈도 "나도 어릴 때 힘 제일 셀 때도 50kg 들어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김종국은 "애들아, 너무 즐겁지 않니"라며 즐거워했고, 자신이 계획한 운동을 마치자 행복한 표정으로 "너무 좋아"라며 만족해했다. 이어 황민현과 하성운에게 "남자는 하체다. 이 시간에 클럽 가면 뭐하냐. 헬스클럽 와야 한다"며 조언을 건넸다. 그리고 황민현과 하성운에게 직접 운동 지도를 해주기도 했다. 김종국이 했던 운동기구를 뒤이어 시도했던 황민현과 하성운은 진짜 힘들다며 혀를 내둘렀고, 워너원 멤버들이 떠난 자정이 넘어서도 김종국은 운동중독의 면모를 보였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

      • 대학 소식

        동의과학대학교 교직원봉사단,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동의과학대학교 교직원봉사단,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 뉴스인뉴스

        건강보험공단 김해지사, '행복동행, 한끼!' 사회공헌활동 실시

        건강보험공단 김해지사, '행복동행, 한끼!' 사회공헌활동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