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 보안 전국 4위 윈스 부산지사 개소

권상국 기자 ksk@busan.com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30일 오전 센텀서 지사와 사이버보안센터 오픈
부산서 사이버 보안과정 교육생 일부 채용 예정
부산시 "지난달 수도권 기업투자유치 설명회 성과 "


윈스는 1일 해운대구 센텀그린타워 1층에서 사이버 보안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윈스 제공 윈스는 1일 해운대구 센텀그린타워 1층에서 사이버 보안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윈스 제공

사이버 보안 분야 전국 4위 업체인 (주)윈스가 부산지사를 설립했다.

윈스는 1일 오전 해운대구 센텀그린타워 1층에서 사이버 보안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문을 연 윈스 부산사이버보안센터는 서버실과 관제실. 분석실. 회의실, 업무공간으로 구성됐다.

지난 10월 윈스는 부산시와 수도권 기업 투자유치 설명회에서 만나 투자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부산에 사업장을 신설해 부산 경제 발전과 일자리 창출에 적극적으로 기여하기로 한 것이다.

윈스는 특히 디지털 혁신 인재양성와 지역 내 우수 인재 채용과 2년 이상 고용 유지 등을 약속했다.

사이버 보안 분야에서 매출액 기준 국내 4위인 윈스는 현재도 부산디지털혁신아카데미 사이버보안 과정에 훈련기관으로 참여 중이다. 교육생 20명 중 우수자 70%를 이달 중 직접 채용해 부산 센터에서 근무하게 할 계획이다.

윈스의 김보연 대표 역시 부산에서 태어나 고등학교까지 마친 부산 사람이다. 김 대표는 “평소 부산에서 일해보고 싶었지만 과기부 관련 서업이 서울과 수도권에 집중되어 늘 아쉬웠다”며 “이번에 에코델타시티 사업의 사이버 보안 업체로 선정되어 부산의 청년들에게도 높은 수준의 급여를 갖춘 일자리를 제공하게 되어 기쁘다”고 전했다.

한편, 부산시는 오는 2026년까지 정보통신기술(ICT) 분야 고급 인력 1만 명 양성을 목표로 부산디지털혁신아카데미를 채용 연계형 교육지원사업으로 운영하고 있다. 윈스 부산지사 설립도 이 과정에서 거둔 성과 중 하나다.

부산시 이준승 부산시 디지털경제혁신실장은 “앞으로도 윈스와 같은 수도권 우수 기업을 부산으로 유치하고 지역에서 디지털 인재를 양성해 지역 산업 활성화는 물론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권상국 기자 ksk@busan.com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

      • 대학 소식

        한국해양대, 2022학년도 비교과 교육과정 성과포럼 개최

        한국해양대, 2022학년도 비교과 교육과정 성과포럼 개최

      • 뉴스인뉴스

        부산119안전체험관, 2022년도 체험인원 전국 1위

        부산119안전체험관, 2022년도 체험인원 전국 1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