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능형 키오스크로 편리하게 민원서류 신청하세요~”

이경민 기자 min@busan.com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김해시, 1일부터 스마트 민원 신청 지원
시청 민원실·행정복지센터 등 10곳 설치
주민등록, 전입신고 등 총 30가지 달해

김해시청에 설치된 키오스크. 이경민 기자 김해시청에 설치된 키오스크. 이경민 기자

각종 행정 민원을 앞으로는 키오스크를 통해 편리하게 처리할 수 있을 전망이다.

김해시는 1일부터 스마트 민원 신청 서비스 시범사업을 운영한다. 이 사업은 행정안전부 ‘2022년 첨단정보기술 활용 공공서비스 촉진 사업’ 공모에 선정되면서 추진됐다.

지능형 키오스크를 통해 제공하는 스마트 민원 신청 서비스는 행안부 공공 마이데이터를 기반으로 주민등록, 전입신고, 출생신고, 주민등록증 재발급 등 총 30가지에 달하는 민원 신청서 작성을 돕는다.

코로나19 발병을 계기로 비대면 행정서비스 지원의 필요성이 커진 데 따른 조치로, 복잡한 민원 서식을 간편하게 작성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지능형 키오스크는 민원 신청 건수가 많은 시청 민원실, 장유출장소, 주촌면·북부·내외·활천·삼안·장유1·장유2·장유3동 행정복지센터 10곳에 설치됐다.

키오스크를 이용하려면 신청을 원하는 민원 항목을 선택한 후 통신사 패스(PASS), 모바일 운전면허증으로 핸드폰 간편 본인인증을 해야 한다. 그러면 공공 마이데이터와 연계돼 공공기관이 보유한 개인정보가 자동 입력되므로 민원 서식 작성 시간이 단축된다.

게다가 인공지능(AI) 음성인식 기술이 지원돼 음성 안내가 가능하다. 민원인이 키오스크 화면에서 음성인식 버튼을 누르고 “세대주가 뭐지?”, “출산 서비스 신청에서 첫 만남 이용권이 궁금해” 등을 질문하면 챗봇 서비스를 통해 답을 해준다.

안내에 따라 순서대로 서식을 완성하면 민원 업무 담당 공무원에게 자동으로 제출된다.

홍태용 김해시장은 “이번 사업은 제주 실증사업 이후 우리 시가 전국 최초로 추진하는 확산사업이다. 스마트 민원 신청 서비스 표준모델을 만든 것”이라며 “내년에는 경남도와 연계 확산하고, 전국 지자체와 공간적 연계 확산을 진행할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디지털 취약계층을 위해 담당 공무원이 대면 작성을 돕는 서비스도 함께 지원한다.


이경민 기자 min@busan.com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

      • 대학 소식

        권영걸 동서대 디자인대학 석좌교수, 국가건축정책위원장 위촉

        권영걸 동서대 디자인대학 석좌교수, 국가건축정책위원장 위촉

      • 뉴스인뉴스

        부산항, 중국 항만과의 교류협력 3년 만에 재개

        부산항, 중국 항만과의 교류협력 3년 만에 재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