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렌알라키 인 서울 바이 빌리워커’ 팝업 스토어 더현대 서울서 오픈

박지훈 기자 lionking@busan.com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프리미엄 스피릿, 리큐르 전문 수입, 유통사 ‘메타베브코리아’가 대표적인 싱글 몰트 위스키 ‘글렌알라키’의 ‘글렌알라키 인 서울 바이 빌리 워커(GlenAllachie in Seoul by Billy Walker)’ 팝업 스토어를 오는 4월 19일부터 열흘간 여의도 더현대 서울에서 오픈한다고 밝혔다.

‘글렌알라키 인 서울’ 팝업 행사는 ‘위스키 오픈 런’ 대란을 일으킨 글렌알라키를 다채롭게 체험하고 느껴볼 수 있도록 기획됐다. 특별히 글렌알라키 증류소의 경영자이자 마스터 디스틸러인 위스키 업계 거장 빌리워커(Billy Walker)의 방한이 확정되어, 팝업 스토어에서 직접 소비자들을 만나게 될 예정이다.

또한 팝업 스토어에서는 글렌알라키와 위스키에 대해 배울 수 있는 ‘스페셜 위스키 클래스’를 현장에서 진행하며, 위스키와 행사 한정 굿즈도 구매할 수 있다. 특별히 ‘파치노(Pacino) 에스프레소’와 협업해 위스키에 시가 모양의 피낭시에 디저트를 곁들여 즐길 수 있는 테이스팅 존도 마련되어 있다.

1967년 설립된 글렌알라키 증류소는 위스키 업계의 살아있는 전설 빌리 워커가 2017년 인수해, 연간 생산량을 400만 리터에서 50만 리터로 줄이고 발효 시간을 세 배 이상 늘리는 등 품질 관련 혁신적인 변화를 거쳐 세계적인 위스키 브랜드로 성장했다.

메타베브 여인수 대표는 “이른바 ‘위스키 오픈런’ 현상을 일으켰던 글렌알라키가 국내 위스키 애호가들을 위한 특별한 팝업 행사를 진행하게 되었다”며, “노장이자 거장인 디스틸러 빌리워커를 만날 수 있는 기회로, 글렌알라키의 정수를 직접 체험하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박지훈 기자 lionking@busan.com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

    실시간 핫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