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빛 ‘메디메디’ 앱으로 서류 발급·보험 청구 간편하게

정광용 기자 kyjeong@busan.com
부산닷컴 기사퍼가기

애플 스토어 등서 무료 다운 가능

의료 관련 소프트웨어 전문 기업 ㈜온빛이 개발한 병원서류 발급과 보험청구 절차를 간소화한 ‘메디메디’ 앱. 온빛 제공 의료 관련 소프트웨어 전문 기업 ㈜온빛이 개발한 병원서류 발급과 보험청구 절차를 간소화한 ‘메디메디’ 앱. 온빛 제공

코로나19 감염병으로 다양한 비대면 온라인 서비스가 등장하는 가운데 ㈜온빛이 선보인 병원서류 발급·보험청구 플랫폼 ‘메디메디’ 앱이 일반인은 물론 병의원 의료진들로부터 주목받고 있다.

온빛은 모바일 전자의무기록(EMR)과 원무용 스마트 검사 스케줄러, 모바일 진료 예약 앱 등을 개발해 전국적으로 사업을 확장 중인 의료 관련 소프트웨어 전문 개발기업이다. 최근엔 병원 방문이 필요없는 모바일 병원서류 발급과 보험청구 서비스 앱 ‘메디메디’를 개발해 전국 병의원에 공급하고 있다.

현재 보험청구 과정은 환자가 직접 병원을 방문해 종이서류를 발급받아야 하고, 모바일 앱을 이용할 경우에도 발급받은 서류를 일일이 촬영해 보내야 하는 번거로움이 따른다. 기존 보험청구 앱 서비스 이용자는 진료비 영수증, 세부내역서, 진단서 등 여러 장의 종이서류를 직접 구비해야 한다.

온빛이 개발한 메디메디 앱은 보험청구에 필요한 서류들을 병원에서 직접 발급받는 불편함을 해소했다. 병원에 가지 않고 집이나 사무실에서 스마트폰으로 간단히 요청해 앱으로 편리하게 받아볼 수 있다. 따로 출력할 필요도 없이 국내 모든 보험사로 보내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는 간편한 기능을 제공한다.

다른 앱처럼 이미 발급받은 병원 서류나 약국 영수증이 있다면 간단하게 사진을 찍어 청구할 수도 있다. 고령자를 위한 가족 대리청구와 설계사 보험청구 대행 기능 등도 제공해 연령 불문 누구나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또한 보험금 청구로만 사용되는 다른 앱과 달리 보험사, 관공서, 경찰서, 학교, 회사 등 각종 기관의 증빙서류 요청 때도 모바일 서류 전송이 가능하다. 서류를 출력해 서면 제출하는 수고로움을 덜어 준다.

메디메디 앱을 통해 직장인은 병원서류 발급을 위해 연차나 반차를 사용할 필요가 없으며, 쉽사리 자리를 비우기 힘든 자영업자나 육아맘 등 많은 실비보험 가입자가 겪는 불편이 상당 부분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처럼 독보적인 편리성을 고루 갖춘 메디메디 앱은 이미 전국 병의원 200곳 이상과 제휴를 맺었고, 2500여 곳으로부터 설치 요청을 받고 있다. 일반 사용자 다운로드 수도 5만 회를 눈앞에 두며 엄청난 성장세를 보이는 중이다.

온빛 박재식 대표는 “코로나 팬데믹으로 비대면 서비스가 어느 때보다 절실한 가운데 모바일 병원서류발급 서비스 메디메디로 국민 고충인 실손보험 청구 불편을 해소할 수 있게 돼 보람과 기쁨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모든 병의원 환자의 편리한 서비스 이용을 최우선으로 두며, 더욱 수준 높은 헬스케어 기술 개발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메디메디 앱은 스마트폰 구글 플레이스토어나 애플 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받아 사용할 수 있으며, 제휴를 희망하는 병의원은 온빛 특허출원 메디메디 전용 프로그램을 15분 만에 간단히 설치할 수 있다. 설치료는 전액 무료. 원격으로도 프로그램 설치가 가능하다.


정광용 기자 kyjeong@busan.com

당신을 위한 AI 추천 기사

      • 대학 소식

        동의과학대, 퍼솔크로스테크놀로지와 업무 협약 체결

        동의과학대, 퍼솔크로스테크놀로지와 업무 협약 체결

      • 뉴스인뉴스

        캠코, 청렴·윤리 결의대회로 청렴실천 다짐

        캠코, 청렴·윤리 결의대회로 청렴실천 다짐